Skip to content

명상편지

2016.02.02 16:10

두 갈래 길

조회 수 92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마음에도 길이 있습니다.
넓고 큰 길에는 나도 있고 남도 있어서
유쾌하지 않은 일이 생길 때 습관적으로
남을 보면서 이유를 찾곤 합니다.
반면 작은 길에는 나만 들어갈 수 있는 넓이기에
모든 것의 원인을 나에게서 찾을 수 밖에 없습니다.


순간순간 마음의 어떤 길을 선택하고 있을까요?
잘 되는 건 나에게 공을 돌리고,
잘못되면 남을 향해서 소리치진 않은가요?
뭔가 풀리지 않으면 두 갈래 길 중
작은 길을 걸아가 보세요.
나부터 시작해서 풀어야 풀리는 것이
인생의 공부방법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815 힘이 되는 존재 편지지기 2015.05.12 553
814 희망찾기 명상편지 2011.06.21 4854
813 희망과 절망 사이 편지지기 2016.03.18 1323
812 희망 명상편지 2011.10.28 4029
811 희노애락애오욕과 연민 편지지기 2014.03.28 2216
810 흙을 가까이 하고 흙을 사랑하세요 명상편지 2011.08.23 3764
809 흙은 인간의 고향 명상편지 2011.05.06 4309
808 흔들리지 않을 때 편지지기 2015.10.23 701
807 흐르는 물처럼, 흩날리는 눈처럼… 1 명상편지 2010.03.05 3949
806 흐르는 물, 흔들리는 마음 편지지기 2013.08.27 2664
805 휴식 편지지기 2015.02.03 510
804 휴대폰 명상편지 2010.09.03 6613
803 후회하지 않는 삶 1 명상편지 2010.06.11 4091
802 활과 화살 편지지기 2014.12.05 753
801 확신은 100%의 가능성 편지지기 2016.04.19 1193
800 화이트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며 편지지기 2015.12.25 635
799 화가 나는 이유 명상편지 2011.09.20 4121
798 홀로서기 편지지기 2014.08.05 807
797 혼자 있는 시간 명상편지 2011.12.02 3968
796 혼자 있는 시간 편지지기 2014.05.09 1975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41 Next ›
/ 41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Copyright(c) 2008-2013 명상편지 All Rights Reserved.
메일, 제휴 및 후원 문의 happymletter@gmail.com | 편지지기 상담 문의 grimee1128@gmail.com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